“제발 사귀어주세요” 티저 공개되자마자 난리났던 드라마 속 배우 커플


로맨스 드라마를 즐겨 보는 사람이라면 배우의 연기력 뿐만 아니라 두 주연 배우의 합을 중시한다.

얼굴이나 분위기, 목소리 등 다양한 요소가 잘 맞아떨어질 때 ‘케미가 맞는다’라는 표현을 쓰기도 한다.

드라마를 본 시청자들이 진짜 사귀길 바랄 정도로 잘 어울리는 커플을 모아봤다.


출처 : SBS


출처 : SBS


출처 : SBS

최근 가장 많은 관심을 받고 있는 방송 예정 드라마는 최우식과 김다미 주연의 SBS <그해 우리는>이다.

청춘 성장 로맨스물이라는 장르와 뛰어난 주연 배우들의 연기력 때문이기도 하지만 두 사람의 케미가 잘 맞기 때문이다.

드라마 티저 속 최우식과 김다미의 투샷에 인터넷 커뮤니티가 후끈 달아오르기도 했다.

두 사람 모두 하얗고 쌍꺼풀 없는 눈과 맑은 인상을 가졌다는 것 때문인지 “같은 그림체로 그린 것 같다”라는 댓글이 여럿 달렸다.


출처 : 마녀

출처 : Youtube@SBS Drama

게다가 최우식과 김다미는 이미 영화 <마녀>에서 한차례 호흡을 맞춰본 사이라 두 사람의 연기합도 기대된다는 평이다.

최우식은 한 인터뷰에서 “영화를 찍을 때 서로를 죽이는 관계를 연기해야 했던 것과 정반대로 드라마에서는 사랑싸움에 정신이 없다”라고 말했다.

그리고 영화 촬영 이후 친분을 유지하고 있었던 만큼 서로 사소한 것 하나까지 거침없이 이야기할 수 있어서 더욱 편안한 현장이라고 덧붙였다.


출처 : JTBC


출처 : 네이버 TV


출처 : Youtube@JTBC Drama

요즘 대세 배우 한소희와 송강은 JTBC 드라마 <알고있지만,>에서 뛰어난 비주얼로 극강의 ‘얼굴합’을 자랑했다.

특히 두 사람은 드라마 메이킹 영상에서 실제 커플같이 달달하게 행동해 누리꾼들부터 “비하인드가 드라마 같다”라는 평을 끌어냈다.

메이킹 영상에서도 두 사람은 볼에 뽀뽀하라는 지시를 어기고 입술에 뽀뽀하며 더욱 설레는 연기를 선보였다.

또한 송강이 기습적으로 키스한 후 한소희가 곧바로 밀어내라는 감독의 지시와 달리 한소희가 키스 시간을 끌어 주목을 받기도 했다.


출처 : tvN


출처 : Youtube@tvN Drama

2015년을 휘어잡은 tvN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선 류준열과 혜리, 박보검의 삼각관계 외에도 고경표와 류혜영 커플을 보는 재미가 있었다.

사실 고경표와 류혜영은 건국대학교 영화학과 선후배 사이인데 주변에서 쌍둥이 사이를 들을 정도로 붙어 다녔다고 한다.

드라마 메이킹 영상에서 서로의 캐스팅을 알게 됐을 때 반가워하는 동시에 수줍어하는 것을 본 한 누리꾼은 “저게 친구면 난 친구 없다”라는 댓글을 달기도 했다.

친구로 오래 지내다 보니 티키타카가 잘 맞는 연인 연기를 해 두 사람은 서브 커플임에도 큰 사랑을 받을 수 있었다.


출처 : tvN


출처 : tvN

tvN 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상에선 세 커플 모두 연상연하 커플이었다.

그런데 그중에서도 이다희와 이재욱은 14살 연상연하 커플로 주목을 받았다.

어리고 순수한 ‘설지환’ 역을 맡은 이재욱과 걸크러쉬의 진수를 보여주는 ‘차현’을 연기한 이다희의 합이 신선하고 좋았다는 평이다.

또한 이다희가 174cm의 장신임에도 이재욱의 키가 187cm라 둘 다 우월한 기럭지와 함께 바람직한 키 차이로 시청자들의 눈을 즐겁게 했다는 평이 있다.